광고
HOME > 全北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완주군, 논타작물 생산장려금 신청∙접수
 
송영심 기자 기사입력  2024/02/08 [16:32]

완주군이 쌀 과잉문제 해소와 식랑작물 자급률 제고를 위해 논타작물 생산장려금 신청, 접수를 5월 31일까지 받는다. 

8일 완주군에 따르면 신청대상은 완주군에 주소를 두고 농업경영체를 등록한 농업인(또는 법인)이다.

대상 농지는 2024년 논에 벼 대신 타작물을 재배하고, 2018년부터 2023년 기간 중 논타작물 재배지원금을 수령한 농지 또는 2017년부터 2023년 중 최소 1회 벼 재배사실 확인이 된 농지에 한한다.

지원금은 논에 타작물을 재배할 경우 일반작물, 녹비작물, 휴경의 경우 ha당 200만 원이고, 옥수수, 하계조사료의 경우는 ha당 100만 원이 지원된다. 

신청단위는 필지 단위이고, 최소 신청면적은 1,000㎡ 이상이어야 한다.

지원 품목은 일반작물, 녹비작물, 하계조사료이며 휴경도 포함된다.

지원제외 품목은 일반작물 중 벼, 무, 배추, 고추, 대파, 마늘, 양파, 감자, 고구마, 생강으로 전략작물 직불제 지원 품목인 하계두류, 가루쌀도 제외된다.

신청 기간은 2월 1일부터 5월 31일이며, 논 타작물을 재배하는 농지 소재지 읍‧면 행정복지센터로 신청하면 된다. 지원금은 신청자들의 재배 이행여부를 확인 후 연말에 지급할 계획이다. 

최장혁 완주군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쌀 과잉문제를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인 만큼 쌀생산을 줄이고 식량 자급률을 높이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사업홍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완주군농업기술센터 기술보급과와 해당 읍·면행정복지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4/02/08 [16:32]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