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HOME > 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김제지평선축제 기간 中, 고향사랑기부제 '40여건 1000만원 모금'
 
조광엽 기자 기사입력  2023/10/11 [14:37]

 

김제시(시장 정성주)는 지평선축제 기간(10.5.~10.9.) 중 김제향우회원의 고향사랑기부제 참여와 홍보부스 운영을 통해 고향사랑기부금을 40여 건에 1000만 원을 모금했다.

대한민국 명예대표 문화관광축제인 제25회 지평선축제를 맞아 서울, 부산, 인천 등 6개 지역 400여 명의 출향인이 고향을 방문했다.

특히 지난 7일은 용인특례시전북도민회와 부산김제향우회에서 각 300만 원씩 고향사랑기부제에 동참했다.

이날 김제시청에서 열린 기탁식은 용인특례시전북도민회 회원 3명에 대해 시장 표창 수여 및 기탁식, 고향의 봄 제창 순으로 이뤄졌다.

또한, 김제시는 축제 기간 내내 고향사랑기부제도를 소개하고 재미난 추억도 쌓으며 제도 참여를 유인하기 위해 처음으로 고향사랑기부제 홍보 문안을 담은 ‘인생 세컷’의 포토박스를 설치하여 부스를 운영했다.

홍보부스는 일 평균 900여 명 이상 방문, 3일 차부터는 당초 오후 5시보다 늦은 오후 7시까지 연장 운영했다.

김제시 부량면이 고향인 서울 거주 A(46세)씨는 “들녘 축제장에서 아이들의 성화로 인생 세 컷을 부모님과 삼대가 함께 하면서, 출력된 사진을 보며 모두가 웃을 수 있어 행복했다”고 말하며, 고향사랑기부제 참여도 약속했다.

한편, 시 관계자는 이번 축제 기간 중 고향사랑기부제 참여자의 답례품 선호도는 총 40개의 품목을 준비하고 있지만, 주로 쌀, 잡곡, 누룽지 등이 선호됐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3/10/11 [14:37]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