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HOME > 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군산시, 은파호수공원 '황톳길' 조성을 위한 업무 협약 맛손
 
조판철 기자 기사입력  2023/09/05 [14:03]

 

군산시는 은파관광지 활성화 도모를 위한 친환경적인 콘텐츠 마련에 총력을 다하며 눈길을 끌고 있다.

시는 관내 소재 ㈜블루오션산업과 5일 ‘친환경 산책로 조성을 위한 은파호수공원 황톳길 조성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블루오션사업(대표 전권호)은 목질계 연료 사용 보일러 내부의 응고물 응고방지 첨가제를 생산하는 기업이다.

은파호수공원은 누구나 이동의 불편 및 활동의 제약없이 이용할 수 있는 무장애 관광지로 조성하고자 경사로 및 보행로 개선, 장애인 편익시설 보강, 공중화장실 개보수 등 무장애 동선개선 공사를 추진중이며, 이번 황톳길 조성 협약을 통해 친환경 관광지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된다.

협약사항에 따라 ㈜블루오션산업은 은파호수공원 내 길이 약 500m의 황톳길과 세족장 2개소를 조성과 유지보수를 추진하며, 시는 황톳길 조성사업에 필요한 행정지원을 하게된다.

블루오션산업 전권호 대표는“군산시민들의 대표 힐링공간인 은파호수공원에 맨발로 걸을 수 있는 황톳길 조성을 통해 조금이나마 군산시민의 편익 증진에 기여할 수 있도록 황톳길 조성 및 유지관리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은파호수공원의 황톳길 조성에 선뜻 협조하여 주신 블루오션산업 전권호 대표 이하 직원들에게 감사를 표하며, 은파호수공원에 황톳길이 조성되면 많은 시민들이 맨발걷기를 즐기며 휴식을 취할 수 있으리라 기대된다”고 전했다.

한편, 은파호수공원은 물빛다리와 별빛다리, 수변 산책로, 야외 음악당과 수변무대, 연꽃자생지와 곳곳에 운동시설이 갖추어진 군산의 대표 힐링휴식공간으로, 2022년중 68만명이 은파호수공원의 랜드마크인 물빛다리를 찾았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3/09/05 [14:03]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