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HOME > 뉴스 > 경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새만금자동차 수출복합센터, 청신호... 11월 착공 추진
 
조판철 기자 기사입력  2023/08/07 [09:08]

 

군산시와 군산자동차무역센터(주)가 새만금자동차 수출복합센터를 오는 11월 착공하기 위해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시는 "새만금자동차 수출복합센터"조성 사업에 대해 지난 7월 26일 건축허가를 위한 심의를 신청하는 등 사업 정상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지난 5월부터 시와 군산자동차무역센터(주)는 민간사업자의 권한과 책임, 사업추진방식 등에 이견을 보이며 사업이 지연되고 있었다.

하지만 지난 6월 초, 시에서 금융사, 건설사, 신탁사, 설계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책임준공, 신탁계약 체결, 토지매매계약 등의 의견을 청취했으며 그에 따라 세부적으로 이행시기와 방법 등의 협의를 완료해 그간의 문제점을 해소하게 됐다.

또한, 군산자동차무역센터(주)는 이달 중 토지매매계약을 시작으로 10월까지 재원조달 등의 사전적인 절차를 마치고 금년 11월 중 착공하여 사업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이에 따라 시도 시설 착공 후, 인천 등 수도권 지역에서 사업설명회를 개최해 「새만금자동차 수출복합센터」시설 준공 후 잠정적 고객 확보에 노력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특히, 완성차 제조 대기업들이 인증 중고차 시장 진출 및 확대를 모색하고 있어서, 중고차의 수출․매매의 온라인 판매 기조에 맞춰 대기업과 상생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수출․매매 통합 플랫폼을 통해 경쟁력을 확보해 나갈 계획이다.

「새만금자동차 수출복합센터」조성사업은 새만금산업단지 5공구 부지 197,824㎡에 수출비즈니스센터와 매매업체 입주단지, 정비·튜닝·부품단지를 조성하는 사업으로

2021년 8월 민간사업자 공개모집을 통해 현재의 군산자동차무역센터(주)를 민간사업자로 선정하고 사업에 착수했지만 새만금산업단지 통합개발계획 등의 행정절차에 많은 기간이 소요되어 사업이 지연되어 왔다.

군산자동차무역센터(주)와 시 관계자는 “사업이 지연된 만큼 군산시의 행정력과 민간의 역량을 최대한 집중하여 11월에 착공, 2025년 상반기에 개장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3/08/07 [09:08]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