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HOME > 뉴스 > 정치/행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새만금 내부 대동맥 "동서‧남북 도로" 완전 개통 ... 오는 26일부터
 
조판철 기자 기사입력  2023/07/20 [09:06]

 

새만금 남북도로 2단계 사업이 완공되면서 새만금 내부 중심을 가로지르는 동서‧남북 십자형(+) 간선도로(43.6㎞) 전구간이 개통된다.

 

남북도로는 세계잼버리대회 준비 수송차량 진입을 위해 오는 19일부터 수조IC 일부를 제외한 전구간이 개방되며, 7월 26일부터 전면적으로 개통된다.

17일 새만금개발청에 따르면 새만금 핵심 광역교통망의 가로축인 동서도로는 신항만~복합개발용지~새만금-전주 고속도로를 연결해 주고 세로축인 남북도로는 새만금 내부 산업연구용지~복합개발용지~관광레저용지와 군산‧부안 등 주변도시를 연결해 주는 간선도로이다.

남북도로가 개통되면 새만금 어디든 20분내 이동이 가능해져 내부개발의 가속화는 물론 이차전지 산업을 비롯한 첨단전략산업 투자가 더욱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새만금 동서‧남북도로 노선도 (사진제공=새만금개발청 ) 새만금 동서‧남북도로 노선도 (사진제공=새만금개발청 )

새만금청은 지난 1년 동안 30건, 약 6.6조원의 기업유치 성과를 달성했으며, 윤석열 정부의 전폭적인 지원 하에 속도감 있게 추진되고 있는 SOC(사회간접자본)사업이 투자요인을 끌어 올리는 역할을 하고 있는 것으로 보고 있다.

남북도로 개통(‘23년)에 이어 신항 개항(’29년), 지역간 연결도로 개통(‘29년), 국제공항 개항(’29년), 새만금-익산 철도 개통(‘30년) 등이 진행되고 있다.

한편 새만금개발청은 새만금 세계잼버리대회의 교통 편의를 위해 남북도로를 당초 연말 개통에서 당겨 조기 개통하고, 상수도를 비롯한 대회장 진입로 꽃길 조성, 케이 팝 축제(8. 6.), 요트대회(8. 4.~8. 6.)를 추진하는 등 잼버리 대회의 성공 개최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김경안 새만금개발청장은 “동서‧남북도로 완성을 발판 삼아 첨단전략산업과 외국기업 유치에 더욱 힘을 쏟는 한편, 기업의 투자에 유리하도록 규제요인을 완화해 새만금을 빠른 시일 내에 동북아 경제의 허브로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새만금개발청은 최근 폭우로 인한 국가적 재난 상황을 고려해 당초 7월 18일 예정이었던 개통식을 8월 중으로 연기하기로 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3/07/20 [09:06]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