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HOME > 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북대, 산학협력 최우수기관 '대통령 표창' 수상
 
조판철 기자 기사입력  2023/10/20 [09:15]

 전북대학교(총장 양오봉)가 중소기업 기술 경쟁력 강화와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로 18일 부산 벡스코에서 열린 중소기업 기술·경영혁신대전에서 대통령표창을 받았다. 전북대의 대통령 표창 수상은 지난 2019년에 이어 두 번째다.

중소기업 기술·경영 혁신대전은 기술혁신을 통해 중소기업 혁신에 공헌하고, 국가경제 발전에 기여한 기관 및 중소기업 유공자를 발굴·포상하는 자리로 매년 중소벤처기업부가 개최되고 있으며, 2023년 전북대는 대학의 우수한 연구 인프라를 기반으로 중소기업과의 지속적인 산학협력을 통해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되었다.

전북대는 중소벤처기업부의 산학협력 강화를 위해 산학협력중점사업단(단장 국경수 교수)을 운영중이며 산학협력의 핵심기관으로서 중소기업산학협력센터와 공학컨설팅센터를 산하에 두고 산학연협력기술개발사업의 권역 내 운영기관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이를 통해 산학협력중점사업 호남권역 주관기관 선정, 연구마을지원사업 호남·제주권역 운영기관 2회 연속 선정, 소상공인·자영업자를 위한 생활혁신형기술개발사업

호남권역 운영기관 3회 연속 선정, 산학협력 거점형 플랫폼(R&D)사업 호남·제주권역 운영기관 선정, 맞춤형기술파트너지원사업 호남·제주권역 운영기관 5회 연속 선정 등 다수의 성과를 내며 지역 산학협력 활성화에 기여해왔다.

또한 교내 링크 3.0 사업단 산학연협력선도대학육성사업(LINC 3.0) 기술혁신 선도형 선정, 창업지원단 창업중심대학 선정, 실험실연계 초기창업패키지 선정 등 대학 내

산학협력지원기관의 산학협력 체제를 고도화하는 동시에 산학협력사업 활성화를 통해 지역 산업의 발전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았다.

특히 최근 5년간 580여개의 산학연 국가연구개발사업 과제를 수행하고, 940건의 관련 특허를 출원했으며, 이를 통해 510여건의 기술이전 실적을 냈으며, 연구기반 사업 수행과 기술사업화 성과 확산을 위해 산학연 연계교육, 글로벌 시장개척단 운영 지원 등의 기업지원 프로그램 운영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왔다.

국경수 전북대 산학협력중점사업단장은 “기업이 성장할 수 있는 인프라를 대학 내에 집적화하고, 대학과 기업 간의 협력을 통해 대학과 지역이 상생 발전하고 기업의 혁신을 주도하는 선도기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혁신역량을 가진 지역 우수기업을 발굴하고 지원하여 기업의 경쟁력을 향상시키고, 지역 경제 발전에 앞장서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중소벤처기업부가 주최하는 ‘중소기업 기술·경영 혁신대전’은 혁신성장을 주도하는 유공자 및 유공기관을 격려하고 기술혁신 분위기 확산을 위해 지난 2000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다. 올해는 10월 17일과 18일 양일 간 부산 백스코에서 열렸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3/10/20 [09:15]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