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HOME > 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원광보건대학교, ‘길 위의 인문학’...4년 연속 선정
 
장운합 기자 기사입력  2020/08/12 [13:16]
 


 원광보건대학교(총장 백준흠) 도서관이 ‘길 위의 인문학’ 사업에 4년 연속 선정됐다.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도서관협회가 주관하는 이 사업은 지역주민들의 인문・문화 수요를 충족시키고, 인문학 대중화에 기여할 목적으로 2013년부터 실시되고 있으며, 올해 공모사업에는 총 344여개의 기관이 선정됐으며, 전라북도권 대학 중에서는 원광보건대학교가 유일하다.

 

대학 측은 올해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 주제를 ‘FOR REST_숲, 휴식’으로 정하고, 원요가와 명상, 천연염색, 캘리그라피 등을 인문학과 결합시켜 총 10차시 강의를 진행한다.

 

이 프로그램은 오는 8월24일부터 9월22일까지 5주간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실시되며, 차별화 된 주제로 다양한 체험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도서관장 이현옥 교수는 “본 프로그램을 통해 익산 시민의 전인교육 및 인문학적 소양 함양에 기여하고, 지역사회와 대학 간의 가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정착 시켜나갈 것”이라 전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8/12 [13:16]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