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HOME >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남원시, 산동면.건설과 봄철 농촌일손돕기 추진
 
최철민 기자 기사입력  2020/05/22 [13:54]

 

 

신종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본격적인 영농철에 일손 부족현상을 겪는 농가를 위해 산동면과 건설과 직원 20명은 어려운 시기에 작은 힘이라도 보탬이 되고자 5월 22일 관내 포도 재배 농가를 찾아 “포도 순따기 작업”에 힘을 보탰다.

 

직원들은 농가를 방문해 농장주로부터 간단히 포도순따기 교육을 받고 정해진 구역별로 정해 서툰 솜씨로 정성껏 포도순 작업을 했다. 작업용 장갑, 간식과 점심도 미리 준비해 농가의 부담을 덜어 주었다.

 

농가주는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외국인 노동자 구하기가 어렵고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해 일손 구하기가 어려웠는데 소중한 시간을 내어 내 일처럼 열심히 도와줘서 고마울 따름이다” 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산동면과 건설과 직원들은 “농사일에는 서툴지만 어려움에 처해 있는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줄 수 있어 뜻깊은 시간이었으며 앞으로도 코로나 19로 더욱 시름이 깊어진 농촌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 지역농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05/22 [13:54]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