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경제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고창군, 베트남에 땅콩재배 기술 전수
 
김병현 기자 기사입력  2019/06/27 [15:58]
 


 

베트남 농업청 공무원·마을지도자 15명 고창서 땅콩재배 기술 교육받아, 고창땅콩 전국최대 재배면적(400㏊)과 품질자랑.."끊임없는 재배기술혁신"

 

베트남 농업청 공무원과 마을지도자들이 고창 땅콩가공공장을 찾아 최신 기술에 연신 엄지손가락을 치켜들었다.

 

26일 고창군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베트남 농업청 공무원과 마을지도자 15명이 한국농촌진흥청이 추진하고 있는 코피아(KOPIA, 해외농업기술개발사업) 기술교류차 고창군 땅콩 가공공장 등을 방문했다. 

 

베트남 방문단은 고창군 성송면 땅콩가공공장을 방문해 땅콩 가공제품 생산과정을 둘러보며 최신식 가공기술에 감탄했다. 이어 무장면 땅콩재배 농가를 방문해 땅콩 재배포장을 둘러보고 재배방법과 수확량, 2차 가공품 등을 질문하며 열정을 보였다. 

 

농업기술센터는 최근 '땅콩 특화단지 육성 및 땅콩(새싹) 이용 기능성 가공제품 개발·상품화 시범사업'을 추진했다. 특히 신품종을 재배에 성공하면서 타 지역보다 30%이상 땅콩 수확량이 늘었다.

 

고창군은 1980~90년대에 3500㏊의 땅콩을 재배해 전국제일의 주산지로서 전국에 고창땅콩을 널리 알렸다. 2000년대 들어 값싼 외국땅콩이 대량 수입되고 있는 현실에서도 400㏊의 전국 최대면적의 고품질 땅콩생산에 앞장서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기술센터 관계자는 "땅콩새싹막걸리·땅콩오일· 땅콩쿠키 등 다양한 기능성가공제품의 개발과 상품화로 농가소득을 높이기 위하여 지속적으로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6/27 [15:58]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