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군산시, 건전한 부동산 중개 질서 기반 마련
 
조판철 기자 기사입력  2019/06/10 [13:52]
 

 

군산시가 건전한 부동산 시장 질서 확립을 위해 디오션시티 더샵 아파트 분양 현장에서 불법중개 행위를 사전에 차단하기 위한 특별계도를 실시했다.

 

지난달 3일부터 29일까지 실시된 특별계도는 한국공인중개사협회 전라북도 지부와 군산시지회가 합동으로 진행됐다.

 

시는 분양권 전매제한이 없고, 포스코건설이 군산에 처음으로 아파트를 건설하게 됨에 따라 떳다방 등 불법 중개 행위를 사전에 차단하기위해 대대적인 계도에 나선 것이다. 

 

중점 계도사항은 떳다방을 활용한 무자격 및 무등록자의 중개 행위와 호객행위 등 부동산 투기를 조장하는 행위, 개업공인중개사의 관련법 위반 행위이다. 

 

시는 집중계도 기간 동안 떳다방의 불법 행위에 대해 즉시 퇴거조치를 취했으며, 관내 500여개 공인중개사사무소의 적극적인 협조도 받아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부동산 시장의 안정화 및 투명하고 공정한 거래질서 확립하는데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6/10 [13:52]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