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장수군, 문화재 안전점검 실시
 
최철민 기자 기사입력  2019/05/30 [12:07]
 


 

장수군이 여름철 풍수해로 인한 문화재 피해 예방을 위해 27일부터 6월26일까지 문화재 35곳에 대해 안전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점검대상은 국가지정 문화재인 장수향교 대성전과 논개사당, 창계서원, 타루비,신광사 등 도지정 문화재 16곳, 성은정자, 송현수부조묘, 어필각, 최윤덕부조묘, 김성만가옥, 양성지 별묘, 열녀 남평문씨 정려각 등 향토문화재 18곳이다.

 

주요 점검사항은 담장, 석축, 축대, 절개지 등의 갈라짐과 붕괴 및 토사 유실 여부, 문화재 이격, 기울임, 균열, 파손 및 훼손, 소화기, 소화전, 방수총, 화재감지기 등 소방·방재시설 및 전기시설 관리실태 등이다. 

 

문화체육관광 류지봉 과장은 “여름철 재난대비 사전점검을 통해 문화재 피해 및 안전사고 예방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5/30 [12:07]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