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축제와 이벤트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제2회 금강역사영화제와 함께하는 독립영화 상영회
- 오는 27일 저녘 7시 정담(구 군산세관)
 
김정훈 기자 기사입력  2019/04/22 [15:37]
 


 

오는 27일(토요일) 저녁 7시에 금강역사영화제와 함께하는 독립영화 상영회가 인문학 창고 정담(구 군산세관)에서 진행된다.

 

상영작으로는 '봄이 가도', '내 신발에게' 두 작품이다.

 

이번, 독립영화 상영회는 장준엽, 진청하, 전신환 감독의 '봄이 가도'(75분) 작품과 금강역사영화제 집행위원장을 맡고 있는 김대현 감독의 '내 신발에게'(14분) 두 작품을 상영하며, 영화 상영 후에는 진청하, 전신환 감독과의 씨네토크가 진행된다.

 

두 작품은 세월호 사건을 주제로 다룬 영화로, '봄이 가도'는 그 날 이후, 봄의 기억을 안고 살아가는 이들의 특별한 하루를 담은 가족영화이다. '내 신발에게'는 버티컬 댄스를 통해 이미지로 추모를 담은 단편영화이다. 

 

금강역사영화제는 시민들에게 2회 금강역사영화제를 알리고 역사영화와 독립영화에 대한 이해를 확장시키기 위해 독립영화 상영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한편 2회 금강역사영화제는 오는 5월 24일부터 26일까지 열리며, 5월 24일 저녁7시 군산시 예술의전당에서 개막식을 시작으로 역사테마 영화 상영 및 감독, 배우 등 게스트 초청, 영화관련 전문가 강연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금강역사영화제는 군산시와 서천군이 공동주최하며, 영화를 매개로 영화와 역사의 의미를 되짚어보는 국내 최초의 역사영화제이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4/22 [15:37]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