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정치/행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익산시, 저소득층 '에너지효율개선사업' 실시
가구 당 주거환경개선비 200만 원 지원
 
김정훈 기자 기사입력  2019/04/15 [11:27]

 익산시는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저소득층 가구에 따뜻한 에너지 복지를 지원하기 위해 에너지효율개선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사업은 저소득층 가구의 난방비 절감과 주거환경개선을 위해 단열, 창호, 노후보일러 등을 교체해주는 사업으로 한국에너지재단에서 가구 당 평균 200만 원 정도의 설비비를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기초생활수급가구와 차상위계층이며 복지사각지대에 있는 일반 저소득가구도 포함된다. 

 

하지만 대상자 가운데 최근 3년 이내 같은 사업으로 80만 원 이상 지원을 받은 가구는 제외된다. 

 

희망 가구는 18일부터 24일까지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면 되며 시공업체에서 직접 방문해 에너지진단을 받은 후 지원 대상 선정여부가 결정된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4/15 [11:27]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