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완주 고산자연휴양림에 봄꽃이 '활짝'
데이지․금잔화 등 5000본 식재
 
김정훈 기자 기사입력  2019/04/08 [14:48]
 


 완주군 고산자연휴양림에 봄꽃으로 가득차면서 상춘객을 유혹하고 있다.

 

완주군은 새봄을 맞이해 지난달부터 고산 자연휴양림과 문화공원 일대의 환경정비를 실시해 상춘객을 맞을 준비를 끝냈다고 4일 밝혔다.

 

우선 고산자연휴양림 및 문화공원 시설구역내 주요 도로변 가로수 및 무궁화 나무 전정작업과 환경정비를 실시했으며, 데이지 3000본, 금잔화 2000본의 꽃을 식재했다. 

 

또한, 식물원 내 양묘장을 활용해 지난 3월부터 무궁화 삽목과 계절별로 꽃을 즐길 수 있도록 웨이브페츄니아 등 초화류 파종을 마무리했다. 

 

최우식 산림녹지과장은 "앞으로도 쾌적한 산림휴양 환경조성과 찾아오는 방문객들에게 보다 향상된 산림휴양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4/08 [14:48]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