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정치/행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익산시, 도내 첫 시민청원제도 시행…시민공감의 장 마련
1,000명 이상의 시민공감 청원에는 공식 답변
 
김정훈 기자 기사입력  2019/03/08 [09:47]
 


 익산시는 온라인 시민청원 게시판이 시범운영 테스트 및 보완작업을 마치고 본격 운영된다고 7일 밝혔다. 

 

정헌율 익산시장의 민선7기 주요 공약사업 중 하나인 시민청원제도는 주요시책이나 현안이슈, 제도·자치법규 개선 등의 사안에 대하여 시민 다수의 목소리를 듣는 온라인 소통창구로 도내에서 최초로 시행되는 제도이다.

 

시민누구나 휴대폰 또는 아이핀으로 본인 확인을 거친 후 시 홈페이지의 메인화면에 마련된 '익산시장 정헌율입니다 - 시민청원'게시판을 통해 자유롭게 의견을 개진할 수 있으며, 30일간 1,000명 이상의 공감을 받은 청원은 20일 이내에 공식답변이 제공된다.  

 

 

또한, 내실 있는 시민청원제도가 되도록 분야별·지역별 청원에 대한 실태점검이 실시하고 반기별 우수청원을 선정하는 등 정책 반영을 위해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시는 지난 2월 공론화위원회 설치 및 운영 조례 제정과 더불어 이번 시민청원제도 시행으로 시민참여의 폭이 더욱 확대되고, 시민중심 도시로서의 입지가 더욱 굳건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정헌율 시장은 "시민의 목소리 하나하나에 귀 기울이는 소통행정의 일환으로 시민청원제도를 시행하게 되었다”며 “다수의 시민이 공감할 수 있는 의견들이 수렴되어 시 발전 정책으로 반영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3/08 [09:47]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