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축제와 이벤트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남원시, 광한루원과 춘향테마파크 무료개방
2월4일부터 6일까지 3일 간 개방, 체험거리도 많아
 
김정훈 기자 기사입력  2019/01/31 [09:31]
 


 남원시는 설 연휴기간 동안 광한루원과 춘향테마파크를 무료 개방 한다. 
 
시는 고향을 방문하는 귀성객과 관광객에게 포근한 정을 선물하고 관광문화를 향유할 기회를 제공할 목적으로 2월4일부터 2월6일까지 3일 동안 광한루원, 춘향테마파크를 무료 개방한다.

 

광한루원은 보물 281호인 광한루와 춘향의 얼이 담겨있는 춘향사당과 견우직녀의 애틋한 사랑이 서려있는 오작교와 월매집, 춘향각, 완월정, 삼신섬 등의 볼거리와 춘향VR체험관, 그네타기, 투호놀이, 고리던지기, 제기차기,팽이치기, 윷놀이, 전통 춘향 영화관람 등의 체험거리가 준비되어 있다.

 

특히, 올해는 광한루 건립 600주년이 되는 해로 광한루는 조선시대 모습을 간직한 유일한 관아정원으로 현재 국가지정문화재 명승 33호로 지정 관리되고 있는 곳이다.
 
춘향테마파크는 춘향이야기를 만남의장, 언약의장, 이별의장, 시련의장, 축제의장 등 총 5마당으로 꾸며져 있고, 향토박물관, 동헌, 옥사정, 월매집, 옥중춘향을 볼 수 있으며, 윷놀이, 활쏘기체험, 제기차기, 투호, 굴렁쇠 등의 전통 민속놀이를 체험할 수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1/31 [09:31]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