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축제와 이벤트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주시, 한옥마을 한겨울 '동심여행' 콘텐츠운영 '흥미유발'
다양한 문화공연 및 콘텐츠 발굴·1~2월 매주 토요일 운영
 
김정훈 기자 기사입력  2019/01/16 [10:09]
 


 전주시가 한겨울 추운날씨에도 전주한옥마을을 찾는 여행객들을 위해 보고 즐길 수 있는 문화관광콘텐츠를 제공키로 했다.

 

시는 전주한옥마을 365일 연중 콘텐츠 운영계획의 일환으로 1월과 2월 매주 토요일 '전주한옥마을 한겨울 동심'을 주제로 한 다양한 공연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한겨울 동심여행은 동절기에 특히 부족한 문화관광콘텐츠를 추가 발굴하고, 한겨울 한옥마을을 찾는 여행객들에게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됐다. 

 

 

특히, 시는 이 프로그램을 통해 겨울방학을 맞이한 어린이들에게 즐거운 볼거리를 제공하고, 겨울철 한옥마을을 찾은 여행객들이 한옥마을에서 행복한 추억거리를 만들어 줄 계획이다.

 

세부적으로는 지난 5일 첫 공연 시 어린이와 여행객들에게 호응을 얻은 버블매직공연이 매주 토요일 한옥마을역사관 마당에서 펼쳐진다

 

또한, 강아지 탈을 쓰고 여행객들과 함께 소통하며 공연하는 사자탈춤과 마당극이 전주한옥마을 중심부인 물레방아 사거리에서 펼쳐지고, 한옥마을 거리 곳곳에서 가면을 쓴 도깨비들이 전통 악기 등으로 창작 연주를 하며 어린이들을 맞이하게 된다.

 

이와 함께 향후에도 전주한옥마을을 방문하는 여행객들이 즐거운 추억거리를 만들어 갈 수 있도록 다양한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발굴·운영할 계획이다. 

 

아울러 전주한옥마을 내 공예체험장 활성화와 여행객들이 추위를 피해 실내에서 전주한옥마을만의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공예체험장의 위치와 정보를 표기한 '한옥마을 별별(別別) 여행지도' 를 제작·배부하는 등 여행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행정력을 집중해 나갈 방침이다. 

 

한편, 김용태 전주시 한옥마을지원과장은 "전주 한옥마을은 먹고, 자고, 즐길 수 있는 여행환경과 더불어, 다양한 문화시설과 함께 인생사진을 찍을 수 있는 멋들어진 풍경들로 인해 겨울철에도 여행객들의 방문이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 고 언급했다. 

 

아울러 "올겨울 전주 한옥마을을 찾는 여행객들이 행복한 추억을 만들 수 있도록 다양한 콘텐츠를 지속적으로 발굴 운영함으로써, 연중 여행객들이 만족할 수 있는 여행지를 만들어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9/01/16 [10:09]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