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건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원대병원, 의료 관련 감염병 표본감시 예방 관리 사업 워크샵 개최
 
김정훈 기자 기사입력  2018/12/10 [14:32]
 


 원광대학교병원(병원장 최두영)이 2018 의료 관련 감염병 표본감시 예방 관리 사업 워크샵이 열었다.

 

지난 6일 원광대병원 교수연구동 5층 소강당에서 열린 이번 워크샵은 질병관리본부에서 운영하는 2018년 의료 관련 감염병 표본감시 예방 관리 사업에 원광대병원이 2017년에 이어 전북 권역 중심병원으로 지정 되어 열리게 됐다.

 

이에 따라 원광대학교병원 (감염관리실장 이재훈)은 5개 참여 병원(익산병원, 동군산병원, 군산으료원, 남원의료원, 정읍아산병원)과 의료 관련 감염병 유행 발생 관리 및 예방 관리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이날 워크샵은 이재훈 감염관리실장의 2018년 의료관련감염병 표본감시 예방관리 운영 경과보고에 이어 유승택(소아청소년과 교수) 감염관리 의사의 소아 감염관리 강좌가 이어 졌다.

 

이재훈 실장은 인사말에서 “몇해 전 국가를 혼돈에 빠뜨린 메르스 사태가 생각 난다. 차분히 대처하면 감염병 사태를 원할히 해결 할 수 있음에도 전혀 준비되어 있지 않은 막연한 두려움의 공포가 모두를 불신과 혼란의 늪으로 빠뜨렸다. 의료 감염병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그러나 우리가 머리를 맞대고 대책을 마련해 나간다면 슬기롭게 이껴 나갈 것이다”라고 전했다.

 

이어 참여 병원들을 중심으로 의료관련 감염병 성공 사례와 각종 궁금증에 관한 질의응답 시간을 끝으로 막을 내렸다. 

 

한편 이날 워크샵은 증가해 가는 의료 관련 감염병 발생시 효과적인 대응 방안 마련은 물론 감염 관리, 기술지원, 예방 사업 도입, 권역별 네트워크 구축의 필요성이 대두되면서 자리가 마련됐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12/10 [14:32]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