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남원, 농특산물 해외시장 공략
베트남 싱가포르에서 판촉 활동, 269억 원 수출성과
 
김정훈 기자 기사입력  2018/11/13 [12:55]
 


 남원 농특산물의 우수성이 베트남과 싱가포르에서 인정받고 있다.


남원시에 따르면 베트남 하이노이 K마트 2개 매장과 싱가포르 코리아마트 7개 매장에서 지난 8일부터 12일까지 5일 동안 남원 농·특산물 판촉전을 열고 교민뿐만 아니라 현지인들에게 홍보·판매행사를 실시했다.

 

베트남 및 싱가포르 판촉행사는 수출시장 개척의 일환으로 사전에 바이어와 상담을 통해 선적한 농특산물 60톤(1억원 상당)에 대한 판촉전을 열어 현지 마켓에 전량 판매했다. 

 

 남원시는 이번 판촉전을 위해 남원시조합공동사업법인과 남원원협에서 공동선별한 춘향애인 배를 비롯하여 건나물류, 만두, 전통차, 추어탕, 김부각, 잡채 등 다양한 가공식품을 수출했다.

 

 

이번 판촉전을 계기로 춘향골 배를 지속적으로 수출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는 자평이다.

 

또, 딸기・포도를 비롯한 다양한 가공식품을 수출할 계획이여서 연간 5억 원 이상을 수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하고 있다. 

 

베트남 하노이와 싱가포르는 최근 한류 열풍에 힘입어 한국 상품에 대한 인지도가 높아지고 한국기업들의 투자확대로 현지 주재원과 교민들이 늘어나 수출 주력시장으로 떠오르고 있다.

 

남원시는 베트남, 싱가포르, 대만, 말레이시아 등 동남아시장에 남원 농특산물을 수출을 늘리기 위해 수출물류비 및 판촉행사 등 행정적 지원을 확대하기로 했다.

 

한편, 남원시는 올들어 농특산물 260억원 정도를 수출해 농가소득 향상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주고 있다. 또, 남원농산물공동브랜드‘춘향愛인’은 올해 850억원의 매출을 올려 농가소득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11/13 [12:55]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