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익산시립무용단 제36회 정기공연 왕도(王道) - 천년의 약속
왕도, 그 영원한 꿈과 사랑이 천년의 약속에 담겨 전해져
 
홍문수 기자 기사입력  2018/06/26 [10:51]

 

 


익산 예술의전당(관장 김영희)은 유네스코 세계유산에 등재된 유산을 가진 익산의 역사적 설화이야기를 담은 왕도(王道) - 천년의 약속이 오는 7월 6일 금요일 저녁 8시 익산 예술의전당 대공연장에서 펼쳐진다고 밝혔다.

 

이번 공연은 지난 시립무용단(감독 박종필)의 창단20주년 왕도(王道) - 기억의 열쇠를 새로운 역사 속에 재조명한 작품으로 백제문화 속에 깊이 뿌리내렸던 불교의 영향이 무왕에게 금마저로의 새로운 천도를 꿈꾸게 하고 그 안에 모두가 하나 되는 세상을 만들어가고자 한 인간적인 고뇌와 왕으로서의 삶의 무게를 무용극으로 담아낸 작품이다.

 

특히 남성 군무들의 다이내믹한 장면과 아름답고 비장한 여성무용수들의 군무가 공연 전반을 이루며 주인공 정수미(선화-익산시립무용단 단원)와 최호종(무왕-국립무용단 단원) 그리고 박주상(흑풍-동아콩클 금상) 등의 듀엣은 한층 무르익은 춤사위로 아름다움과 폭발적인 에너지를 선사한다.

 

 

시 관계자는 "시립무용단의 노고가 깃든 왕도(王道) - 천년의 약속을 통해 온 가족이 함께 타임캡슐을 타고 역사 속으로 떠나는 재미있고 유익한 시간 여행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공연은 전석 무료로 초대권 배부기간은 오는 26일부터 티켓 소진 시까지이며 초대권 배부처는 익산예술의전당, 솜리문화예술회관, 도서관(모현, 영등, 부송), 행정복지센터(함열읍, 중앙동, 동산동, 신동, 영등1동, 어양동, 삼성동)이고 좌석 등 공연에 관한 자세한 문의는 익산예술의전당으로 하면 된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6/26 [10:51]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