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임실, 35사단 인근 '힐링공간'으로 탈바꿈
내방객, 군장병 면회객 위한 '도시숲 조성' 호응 기대
 
장운합 기자 기사입력  2018/06/20 [09:38]
 

 

 임실군이 육군 35사단 주변을 아름다운 '도시숲'으로 조성했다.

 

보도 자료에 따르면 '지역을 찾는 내방객과 35사단 군장병을 방문하는 면회객들에게 쾌적하고, 활기찬 느낌의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임실읍 감성리 521번지 35사단 입구에 위치한 유휴지의 도시숲 조성사업을 완료했다'

 

'도시숲' 조성사업은 지난 2월부터 6월까지 총 2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됐으며, 대상면적은약 0.6ha다.

 

국방부 소유인 이곳은 임야지대로 관리가 되지 않아 덩굴 등이 얽혀있고 잡목이 무성하여 도시미관을 크게 헤쳤던 곳.

 

군은 35사단과 협의, 충경마을 주민 및 군장병은 물론 임실을 방문하는 내방객에게도 쉼터가 될 수 있는 힐링공간으로 탈바꿈했다.


딱딱한 군부대 이미지를 불식시키기 위해 단일수종보다는 사계절 연출이 가능한 화목류인 왕벚나무와 국화종류인 벌개미취와 구절초 및 꽃잔디 등 12종을 다양하게 식재했다. 

 

주변에는 산책로와 파고라, 돌의자도 설치하여 공간을 가까이서 느낄 수 있도록 하였으며 자연연못을 만들어 수변경관 제공뿐 아니라 수생동식물들의 서식처 역할 등 생태계 보존에도 만전을 기했다.

 

심 군수는 "최근 미세먼지 등 도심속 환경문제가 심각해질수록 도시숲의 중요성은 더 커지고 있다"며 "앞으로도 도심 내 빈 공간에 숲을 만들고 도로에는 가로수를 식재하여 도심곳곳을 연결하는 녹색네트워크를 형성하겠다"고 피력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6/20 [09:38]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