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시내버스 기사, 전주시 의로운 시민상 받았다!
사고차량서 시민 구해
 
이승희 기자 기사입력  2018/02/02 [10:38]
 


 전주시가 교통사고로 인해 불길에 휩싸인 화재차량에 뛰어들어 소중한 생명을 구한 전주시내버스 기사에게 의로운 시민상을 수여하고, 격려했다.

 

전주시는 1일 전주시장실에서 전주시내버스 기사 이중근 씨(61)에게 전주시민을 대신해 의로운 시민상을 수여했다.

 

이 씨는 지난 1월 26일 오후 2시 전주세무서 삼거리 횡단보도 부근에서 차량 3대가 잇따라 충돌하는 사고가 발생했을 때, 한 사고차량에서 불길이 치솟아 오르는 것을 보고 화재가 난 차량에 뛰어들어 사고자를 무사히 구조했다.

 

특히, 이 씨가 사고자를 구조한 이후 곧바로 사고차량이 폭발과 함께 불길에 휩싸이는 등 사고자는 물론 구조에 나선 이 씨 역시 위험했던 순간이었던 것으로 알려져 귀감이 되고 있다.

 

한편, 시는 앞서 지난해 4월에도 고독도고 빗길 교통사고로 전복된 차량 운전자를 구한 군인에게 의로운 시민상을 수여하는 등 인명구출과 재난방지, 현행범 검거 등 용감한 희생정신을 발휘한 시민에게 '의로운 시민상'을 수여해오고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8/02/02 [10:38]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