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Today전북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에코시티 포스코더샾 2차 분양가 795만원 이하 권고
분양가심사위원회, 8일 에코시티 포스코 더샾2차 분양가 심사
 
이승희 기자 기사입력  2016/03/09 [14:51]
전주시 분양가심사위원회가 송천동 옛 35사단 부지의 에코시티 내 10블럭에 신축중인 포스코 더샾 2차 공동주택의 분양가를 3.3㎡당 795만원 이하로 최종 권고했다.
 
전주시 분양가심사위원회는 8일 최근 입주자모집공고 승인을 신청한 에코시티 내 10블럭 포스코 더샾 2차아파트 702세대(전용 84㎡-382세대, 100㎡-214세대, 117㎡-106세대)에 대한 심사 결과, 이 같은 분양가를 제시했다.
 
이는 지난해 10월 분양된 포스코 더샵 1차의 경우 전체가 85㎡이하의 중소형 아파트인데 반해 중대형 아파트가 절반 가량 차지하고 있는 더샵 2차의 기본형 건축비가 3.3㎡당 28만원 정도가 높은 만큼 실질적으로 분양가가 낮아진 셈이다.
 
특히 분양가심사위원들은 국토부가 지난 1일 3.3㎡당 공사비 10만원, 지하층공사비 5만원 등 총 15만원(2%) 가량 상승한 기본형 건축비를 고시했음에도, 공동주택 고분양가에 대한 시민정서를 충분히 반영하는 등 시민의 입장에서 객관적이고 투명한 분양가가 산정되도록 심혈을 기울였다.
 
분양가심사위원회는 심사 전 관련 자료들을 꼼꼼히 검토하고, 모델하우스 현장실사 및 토론과 고심을 거듭한 끝에 당초 시공업체가 요청한 885만원에서 90만원 이상을 삭감해 분양가 권고액을 최종 결정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6/03/09 [14:51]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