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HOME > 뉴스 > 문화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주서, 세계 최정상급 비보이들 '격돌' 열전 뜨거워
 
조광엽 기자 기사입력  2022/05/16 [09:46]

 

 

 

세계 최정상급 비보이들이 격돌한 ‘제15회 전주 비보이그랑프리’에서 ‘베이스 어스 크루(BASE US CREW)’가 영예의 우승을 차지했다.

 

전주시가 주최하고 ‘사단법인 라스트포원’이 주관한 ‘제15회 전주비보이그랑프리’ 대회가 14일 전북대 삼성문화회관에서 성황리에 개최됐다.

 

대회는 코로나19의 여파로 무관중·온라인 생중계 방식으로 열렸던 지난해 대회와 달리,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덕분에 국내 최정상급 춤꾼들이 전주시민과의 직접 만나 소통하는 축제의 장으로 펼쳐졌다.

 

또한 무대를 직접 관람할 수 없는 시민들과 타지역 팬들을 위해 온라인 유튜브 라이브 생중계를 통해 무대 위의 현장감과 열기를 전달하기도 했다.

 

대회 결과 우승은 ‘베이스 어스 크루(BASE US CREW’)’가 차지해 상금 1000만 원과 트로피, 상패를 거머쥐었다. 

 

2등을 차지한 ‘레퍼젠 코리아(REPRESENT KOREA)’는 상금 400만 원과 상패가, 공동 3위를 차지한 ‘플라톤크루(PLATON CREW)’와 ‘소울번즈(SOUL BURNZ)’에는 각각 200만 원의 상금과 상패가 각각 수여됐다.

 

이날 그랑프리 대회에서는 화려하고 흥겨운 특별 무대가 펼쳐졌다.

 

본선 오프닝 공연에서 심사위원 5명의 기량을 엿볼 수 있는 심사위원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이에 △2015 쇼미더머니 우승자인 ‘베이식’ △개성 있는 실력파 래퍼 ‘래원’ △2021 스트릿우먼파이터 우승팀인 ‘홀리뱅’ △독창적이고 화려한 퍼포먼스로 ‘2020년 BBIC WORLD FINAL’ 대상을 차지한 ‘독특크루’ 등 다양한 아티스트들의 특별 공연도 펼쳐졌다.

 

전주시 야호전환교육과 관계자는 “브레이킹이 2024년 올림픽 정식종목으로 채택된 만큼, 앞으로도 전주 비보이그랑프리를 통해 청소년들이 건전한 비보잉 문화를 함께 즐기고 비보이에 대한 꿈을 키워갈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라고 말했다.

 

한편 전주비보이그랑프리 대회는 다수의 국내 비보이그룹이 참여해 크루 배틀을 펼치는 대한민국 최고 비보이 대회로, 대회 실황은 오는 6월 중 JTV 월간 문화 프로그램 ‘안녕, 예술!’을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2/05/16 [09:46]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