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정치/행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임실군, 김영민 신임 부군수 부임
 
장범진 기자 기사입력  2021/01/04 [12:56]
 

임실군 신임 부군수로 지역출신인 김영민(55) 전라북도 농업정책과장이 부임했다

 

4일 김영민 신임 부군수는 정식 임명을 받고, 본격적인 군정업무에 들어갔다.

 

이날 임명장을 받은 김 부군수는 “고향에 와서 부군수로 근무하게 되어 지역발전의 막중한 책임과 사명감을 느낀다”며 “민선 7기 군민 모두가 하나되어 행복해지는 임실군정의 성공적인 추진을 위해 발 벗고 뛰겠다”고 말했다.

 

이어 “전라북도와 중앙부처 경험을 최대한 살려 임실군의 역점사업이 차질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가교역할로 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며 “민선 6기에 이어 민선 7기도 심 민 군수님이 성공적인 군정운영을 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보좌하겠다”고 다짐했다.

 

김 부군수는 평소 적극적이고 능동적이며, 합리적이면서 추진력이 강하기로 정평이 나 있다.

 

특히 그는 관촌면 출신으로 지난 1992년 임실군청을 시작으로 공직에 입문, 중앙부처와 전라북도 등에서 환경, 국제, 경제, 체육, 농업 분야까지 두루 거친 만능 행정가로 잘 알려져 있다. 

 

김 부군수는 전주 신흥고를 나와 전주대 법대를 졸업했으며, 임실군청과 관촌면사무소를 시작으로 1996년부터 2014년까지 전라북도 국제협력과와 행정자치부 지역경제과, 노사협력관실, 정부전산센터 등을 거쳤으며, 이후 전라북도 환경정책팀장과 생활체육대축전추진단장 등을 지냈다. 

 

앞서 부군수를 역임한 조호일 전 부군수는 전라북도 농업활력과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1/01/04 [12:56]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