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뉴스 > 사회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장수군, 한우 송아지 세쌍둥이 출산 화제
 
장범진 기자 기사입력  2020/12/31 [21:44]
 


장수군 계남면 김명식농가에서  1월 1일 한우 세쌍둥이가 태어나 화제가 되고 있다.

 

이날 김명식씨 축사에서는 오전에 숫송아지가 태어난 후 30분 간격으로 암소 2마리 태어났다.

 

한우사육 50년 경력의 김명식농가는 오랜시간 동안 한우를 키워 왔지만 이런 일은 처음 있는 일이였고, 2021년 좋은 일만 찾아 올 거라는 길조로 생각했다. 

 

이 소식을 듣고 무진장축협 송제근 조합장 외 임직원은 현장을 찾아 송아지 상태를 확인하고, 2021년 신축년(소의해)에 이런일이 생겨 너무나 기쁘다고 전했다.

 

무진장축협 송제근 조합장은 소의해(신축년)에 우리지역 모든 축산농가가 기쁜 일만 가득하길 기원한다면서, 세쌍둥이를 출산한 김명식 농가에게 한우사료 100포를 지원하였다.

 

송제근 조합장은 세쌍둥이 출산이 우리지역 한우농가의 길조라 생각하고, 앞으로도 한우사육에 있어 아낌없는 지원과 조합원 여러분과 동행하는 자세로 무진장축협이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다짐하였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12/31 [21:44]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