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HOME > 뉴스 > 정치/행정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준배 김제시장, 국가예산확보 '총력' 막바지 '구슬땀'
 
조광엽 기자 기사입력  2020/11/11 [09:27]
 


 김제시(시장 박준배)가 오는 12월 2일 예산안 확정을 앞두고, 예결특위 활동이 본격화 된 국회를 찾아 2021년 국가예산확보를 위한 분주한 행보를 펼쳤다.

 

그간 김제시는 김제발전과 시민 행복이라는 공동의 목표를 가지고 이원택 지역 국회의원과 원팀을 이뤄 정부예산 편성 순기별 국가예산확보 전략을 수립하고 활동을 펼쳐왔다.

 

이에 박준배 김제시장이 10일, 국회를 다시 찾아 상임위 단계 증액사업의 삭감방지와 미반영 사업의 예산 추가 반영을 위해 예결특위 소속 위원실을 찾아, 김제시 주요사업 예산 지원을 건의하며 막판 설득에 집중했다.

 

이날 박시장은 이원택 지역 국회의원과 함께 정성호(더불어민주당) 예결위원장 및 박홍근(더불어민주당) 예결위 간사를 만나, 시정현안사업들의 내년도 예산반영 필요성을 설명했다.

 

특히 상임위 단계에서 사업의 필요성이 인정된‘김제자유무역지역 표준공장 증축사업(350억원)’과‘김제 백구일반산업단지 진입도로 개설(164억원)’에 대한 예결특위 단계에서의 각별한 관심과 지원을 요청했다.

 

이어 정운천(국민의힘) 예결위위원, 이용호(무소속) 예결위위원 등과 면담을 통해, 새만금 수질개선 및 전북혁신도시 악취문제 해결을 위해 시급히 추진돼야 할 ‘김제 용지정착농원 현업축사 매입’ 등 5개 사업의 필요성을 설명하고 국회단계 추가 예산반영을 건의했다.

 

박준배 김제시장은 "내년도 정부예산이 확정되는 마지막 순간까지, 우리시 중점사업 예산확보를 위해 혼신을 다하고, 전북도와 지역정치권과의 긴밀한 공조를 바탕으로 국가예산 확보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라고 강조했다.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20/11/11 [09:27]  최종편집: ⓒ jbbreaknews.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